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7-07 14:44

  • 뉴스 > 여수뉴스

권오봉, ‘지역상권 살리기, 소상공인·전시민 지원금 지급’

기사입력 2022-04-28 14:12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여수 최초 연임 시장에 도전하는 권오봉 예비후보가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에 빠진 소상공인을 위한 공약을 발표했다.
 

▲ 권오봉 여수시장 예비후보


권 예비후보는 “소상공인들이 코로나19로 인한 어려움을 하루빨리 극복하고, 코로나로 바뀐 시장의 흐름에 빠르게 적응하도록 실효성 있는 대책을 지원하겠다”며 현재 새 정부가 추진중인 코로나19 피해지원금이 정해지면 추후 우리지역 소상공인 대상 추가 지급을 고려하겠다고 약속했다.

 

“현재 새 정부에서 당초 600만원에서 그룹별 차등지급으로 예상됨에 따라 추후 우리지역 소상공인분들에게 추가 지급을 계획한다”는 구상이다.

 

“만약 이후에도 소비가 진작되지 않고 지역경제 침체가 지속된다면 ‘전시민 일상회복 지원금’도 지급하겠다”고 전했다.

 

아울러, “상권 활성화를 위해 진남로 상가 업종 조정 유도(음식·숙박·특성화 지구 조성 사업), 중앙동 종화동 일대 ‘낭만삼합거리’ 조성, 낭만버스킹 조기 재개 등 지역 맞춤 사업 지원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소상공인에 대한 일시적 지원이 아닌 종합적이고 체계적인 지원으로 지속적인 성장과 육성을 돕겠다”며, 소상공인 지원센터를 건립해 창업상담, 마케팅 전략 교육, 전문가와 연계한 현장 코칭 제공 등 실질적인 편의를 제공한다는 방침이다.

 

한편 여수시는 정부 소상공인 방역지원금 지급대상에서 제외된 소상공인을 대상으로 4월 중 업소당 100만 원의 방역지원금을 지급하였다.

 

새 희망을 열어가는 여수인터넷뉴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 (hm7737@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