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8-19 15:15

  • 뉴스 > 문화축제

전남도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생활불편 해소

12일 여수 문수동 찾아 집수리 등 1일 봉사대원 활동

기사입력 2022-04-12 19:3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전라남도는 12일 여수 문수동 우리동네 복지기동대의 1일 봉사대원으로 나서 도민의 생활불편을 해소 활동을 펼쳤다.
 


이날 복지기동대 서비스를 받은 대상자는 3가구로 모두 홀로 지내면서 경제적으로 어려운 80대 이상 어르신이다.

 

전남도는 이날 대원들과 함께 빗물이 세는 부엌의 깨진 차양과 눅눅해진 도배, 장판 등을 교체했다.

 

이날 봉사활동에는 찾아가는 전남행복버스도 함께해 마을 어르신 치매와 인바디 검사, 혈압과 혈당 체크 등 기본건강검진, 이발․마사지․네일아트 등 이미용 봉사, 현장 민원상담 등 다양한 서비스를 했다.

 

복지기동대 협력기관도 참여해 ‘이불 빨래, 소방 안전점검, 취약 가구 생필품 전달’ 등 가구 여건에 맞는 맞춤형 봉사로 큰 호응을 얻었다.

 

봉사활동 이후에는 그동안 코로나19로 지친 주민, 기동대원, 협력기관 직원들과 정담을 나누며 애로사항도 귀담아 들었다.
 


전남도 관계자는 “어려운 분들의 불편을 해결하는 복지기동대는 생활밀착형 봉사로서 전국에서도 주목하는 복지시책으로 좋은 평가를 받고 있다”며 “제도권에서 보호받지 못한 분까지 소외되지 않도록 이 시책을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여수시 문수6통장은 “우리동네 복지기동대는 손이 닿지 않는 불편한 부분을 해결해주는 효자손과 같다”며 “바쁘고 힘든 도정에도 마을을 직접 찾아 봉사활동에 참여해줘 큰 힘이 난다”고 말했다.

 

전남도가 역점 추진하는 ‘우리동네 복지기동대’는 해당 지역 사회취약계층의 생활 불편 개선과 생활안정 지원, 위기가구 발굴 등 적극적인 봉사활동으로 생활이 어려운 주민들에게 큰 힘이 돼 도민 만족도가 높다.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도움을 바라는 도민은 주소지 관할 읍면동사무소, 이통반장, 복지기동대에 신청하면 된다.

 

 

새 희망을 열어가는 여수인터넷뉴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 (hm7737@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