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2-05-18 15:02

  • 뉴스 > 여수뉴스

권오봉 여수시장, 화정면 ‘월호항 어촌뉴딜300’ 현장 방문

2019년 선정, 사업비 약 80억 원 투입…지난해 12월 마무리

기사입력 2022-01-17 14:15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여수시장이 지난해 12월 마무리된 화정면 ‘월호항 어촌뉴딜300사업’ 현장을 방문하고, 마을주민과 한국어촌어항공단 직원들에게 감사를 전했다.
 

▲ ‘월호항 어촌뉴딜300사업’ 현장 방문


‘월호항 어촌뉴딜300사업’은 사업비 약 80억 원(국비56, 도비7, 시비17)을 투입하여 대합실, 항내도로 포장, 어구창고·공동작업장 리모델링, 다목적 문화공간 신축, 유어선 계류시설 설치 등 낙후된 기반시설을 정비하고 어촌어항을 현대화하는 사업이다.

 

권오봉 여수시장은 “가장 먼저 마무리 된 ‘월호항 어촌뉴딜300사업’을 시작으로 2022년 선정된 3개소(돌산읍 작금항, 금천항, 화정면 화산항) 포함, 어촌뉴딜 12개 사업이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새 희망을 열어가는 여수인터넷뉴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권연심 (ysi808@hanmail.net)

댓글0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