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최종편집일 2021-12-07 14:04

  • 뉴스 > 정치의회

김회재 의원, 교량과 터널 유지·관리 비용 국가 부담 도로법 개정안 발의

법 통과 시 이순신 대교 관리비용 국가가 부담

기사입력 2021-06-23 19:20

페이스북으로 공유 트위터로 공유 카카오 스토리로 공유 카카오톡으로 공유 문자로 공유 밴드로 공유

  교량, 터널 등 1종시설물, 관할 지방자치단체가 유지·관리 비용 부담 중
  재정 여건이 열악한 지방자치단체가 체계적으로 유지·관리하기 힘들어 개선 필요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1종시설물의 유지·관리 비용을 국가가 부담하도록 개정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

국회 국토교통위원회 소속 더불어민주당 김회재 의원(전남 여수을)은 22일 교량과 터널 같은 제1종시설물의 유지·관리에 필요한 비용을 국가가 부담하도록 하여 지방재정 부담을 해소하고 도로 시설물을 보다 안전하고 체계적으로 유지·관리할 수 있도록 하는 도로법 일부개정안을 발의했다고 밝혔다.

 

김회재 의원은 “교량과 터널 같은 대규모 시설물의 경우, 국민의 안전을 위해 안전 점검이나 진단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고, 위험 요소가 발견되었을 때 즉각적인 조치가 이뤄져야 한다”고 전했다.

 

그러면서 “그런데 현행법은 이를 관할 지방자치단체에 부담하도록 하고 있어 재정 여건이 열악한 지방자치단체가 이 기능을 적시에 체계적으로 수행하기에 한계가 있어, 대통령령으로 정하는 1종시설물의 경우 국가가 비용을 부담하도록 제도를 개선할 필요가 있다”면서 법안 발의 이유를 밝혔다.

 

이어 김 의원은 “법이 통과되면 향후 수백억의 유지·관리 비용이 예상되는 이순신 대교의 관리 비용을 국가가 부담할 수 있게 될 것”이라면서 “반드시 법이 통과돼 지방재정 부담을 해소하고 보다 체계적이고 안전하게 시설물 관리가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언제나 다정한 벗 여수인터넷뉴스

여수시민과 함께 새로운 희망을 열어갑니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 (hm7737@hanmail.net)

댓글0

스팸방지코드
0/5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