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20-02-21 오후 10:18: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시민제보 | 취재신청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전국핫뉴스
전남뉴스
여수뉴스
박람회뉴스
여론광장
정치의회
행사단체
문화축제
미담사례
관광여행
기업경제
오피니언
여수사람들
투고기사
사설&칼럼
인물대담
기자수첩
인사이드
NGO News
이런일이
정보광장
상가소개
추천여행지
2019-10-07 오후 3:58:40 입력 뉴스 > 여수뉴스

주철현 전 여수시장
상포 위법.특혜 없지만 ‘사과’



7일 기자회견 열고…당시 행정수장·인척 관련 도의적 사과

2년 경찰·검찰수사, 감사원감사…수사.조사 받은 적 전혀 ‘없어’

 

갈등양산 더 이상 그만…시민들께 진 빚 봉사하면서 살아

“더 성찰하겠습니다. 고향을 위해 더 봉사하며 갚겠습니다.”

 

▲ 주철현 전 여수시장.
 주철현 전 여수시장이 2년 동안 지역사회에 갈등을 양산했던 상포지구와 관련해 당시 시정 책임자로서, 인척이 관계된 것에 대해 공개 사과한 내용이다.

 

이어 주철현 전 시장은 상포로 인한 더 이상의 갈등은 지역사회 도움이 안 된다며, 이제는 마무리하자고 당부했다.

 

주철현 전 시장은 7일 오전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 2년간 상포논란이 제기된 이후 단 한 번도 경찰과 검찰의 수사, 감사원의 감사대상이 아니었지만 당시 시정의 책임자인 시장으로서 책임을 느낀다”고 머리 숙여 사과했다.

 

이와 함께 5촌 조카사위가 상포개발에 관련된 것에 대해서도 “인척이 관련된 것을 뒤늦게 알고, 더 행정을 강화했으면 했지 어떠한 특혜도 주지 않았다”며 “도시계획 시설 후 시에 기부체납 부지에 대한 비율을 25%에서 35%로 늘렸다”고 억울함을 호소했다.

 

이어 논란이 제기된 이후 억울함을 알리기 위해 언론인과 시민단체 대표였던 한창진 전 시민단체 대표를 법에 의존해 힘들게 했던 부분에 대해서도 사과했다.

 

또 상포논란 이후 지난 2년 동안 경찰과 검찰수사, 감사원 감사에 시달린 시 공무원들과 억울한 입장에 처한 업무담당 공무원에게 죄송하다는 말도 아끼지 않았다.

 

반면, 경찰과 검찰 수사내용과 달리 판단한 최근 감사원 감사결과에 대해서는 문제가 있다고 주장했다.

 

주 전 시장은 “전남도가 85년 3월 상포매립 면허를 처음 내줄때는 토지매립과 기반시설 2가지였지만, 93년 9월 기반시설을 제외하고 토지매립만하는 것으로 면허가 변경되었고, 이후 94년 2월 토지매립이 마무리되자 최종 준공을 내주어, 매립자는 소유권을 취득하여 세금을 납부해 왔고, 즉시 토지등록도 가능했다.”고 지적했다.

 

“그런데도, 감사원은 기반시설이 매립면허에서 제외된 사실을 간과하고, 도에 기반시설 권한이 있는 것처럼, 도로등 기반시설은 도와 협의하여야 한다든지, 기반시설을 하여야 토지등록이 가능하다든지 하는 명백히 잘못된 결론을 내려, 경찰과 검찰의 수사결과를 부정했다”고 감사오류를 주장했다.

 

하지만 감사원 감사 오류에 대해서는 지난 1일 감사원 감사결과 발표 당시 배부한 보도자료 등으로 주장을 대신한다며 이날 구체적인 내용은 언급하지는 않았다.

 

 

주 전 시장은 “이제 상포논란과 관련한 행정적·사법적 검증 과정이 마무리 됐다”며 “논란을 마무리해주시길 간곡히 부탁드리고, 더 이상의 논란과 갈등은 우리 여수의 발전에 아무런 도움이 되지 않을 것이다”고 양해를 구했다.

 

이어 “내년 국회의원 선거가 다가오자 상포 가짜뉴스를 배포하는 공작정치를 통해 또다시 여수를 갈등 속으로 몰아넣고 싶어 하는 세력들은 심판해 달라”며,

 

“상포논란으로 시민들께 진 빚은 고향 여수에 살면서 저에게 주어지는 또 다른 역할을 통해 더 봉사하며 갚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정치개혁여수시민행동은 7일, “감사원, 돌산 상포지구 ‘공유수면매립지 준공업무 등 부당 처리’ 감사 결과를 환영한다”면서, “전임 시장 5촌 조카 회사가 시세 차익 195억 원을 취득하였는데도 90억 원에서 140억원이 예상되는 기반시설 공사비를 여수시 예산을 투입해서는 안 될 것”이라고 밝혔다.

 

 

언제나 다정한 벗 여수인터넷뉴스

여수시민과 함께 새로운 희망을 열어갑니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hm7737@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윤문칠/ 칼럼)“비상..
여수시민협, 여수시의..
국제청소년연합, 해..
권오봉 여수시장 ‘..
민주 여수(을) ‘김회..
한국스카우트 전남연..
2019년 교통문화지수..
여수시저소득층 주택..
권오봉 여수시장화양..
(서석주/ 칼럼) 여수..
(서석주/ 칼럼) 여수는 세계로~세계는 여수..

그 도시의 과거를 보려면 박물관을 가보고, 현재와 미래..

(김용필/ 칼럼) “여.순사건의 아린상처”

여.순 사건의 진상규명이나 명예회복이 지지부진하고 ..

(윤문칠 칼럼)“피 문어” 마을, 돌산 신기..

특산물의 조형물볼거리를 만들어 ‘피 문어 축제’를 통..

(윤문칠 칼럼) 하늘이 내린 선물 겨울철의..

하늘이 내린 선물처럼 우리나라 국민이 선호하는 대표적..

여수시공모사업 담당공무원 역량 강화 나서...
전남도규제 개선 소득효과 1천 380억 기대
여수해경2020년 첫 승진임용식 개최
월호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를 품은 갓’과..
여수시장애인보호작업장 코로나19 예방 경로당..
충무동 지역사회보장협의체 초등학교 입학생 격려
“코로나19...침체된 지역경제 살리자” 여수시..
여수시, 지방세 징수율 평가전라남도 ‘최우수’
코로나19 지역사회 확산 우려 주승용 국회부의..
여수 제2의 도약! ‘2026여수세계섬박람회’ 주..
김영록 전남도지사국무총리와 청와대 정무수석..
여수농관원, 공익직불제의 첫걸음! “농업경영..
여수해경 불법 조업 쌍끌이 저인망 2척 검거
송하진 여수시의원 “노인요양병원 사태 재발 ..
여수시 충무동“코로나19 저리가” 주민주도 ..
‘제6회 대한민국 소방안전강사대회’ 광양소방..
여수시, ‘청년 일자리카페’ 여서동에 문 열어~
여수시의회 산단특위 활동 종료‘대기오염 불..
여수소방서, 생명나눔‘사랑의 헌혈’
여수시 화정면 섬 주민들 “이제 배 말고 마을..
‘미세먼지 없는 여수’노후경유차 매연저감장..
여수시 시전동 ‘우리동네 복지기동대’ 출범
해양경찰교육원장 신규 교수요원 대상 특강
‘축산농가 퇴비 부숙도 검사 의무화’ 여수시,..
(김수현/ 독자기고)터널화재 예방 및 대처요령..
여수시, 축산농가 배합사료 구입비 지원
(윤문칠/ 칼럼)“비상(飛上)”하는 여수석유화..
권오봉 여수시장화양∼적금 해상교량 관광개발..
국회물포럼 제7차 토론회 ‘환경부 정책과 예산..
한화솔루션 봉사단여천동 주거환경개선 전기수..
여수시의회, 18일 198회 임시회 폐회조례안 등 ..
해양경찰교육원혈액수급 비상에 단체 헌혈 동참
“후쿠시마 원전 오염수 해양방류 철회하라”....
여수시 화양면17일 면사무소 신청사 개소식
여수지방해양수산청 조희송 신임 청장 부임
여수시의회 의원 연구단체 구성 완료11월까지 ..
여수시, 희망바우처 카드 가맹점 모집
여수해경, 전복선박 구조유공자 해양경찰청장 ..
‘전남 먼저 살아보기’ 참여 마을‧농가..
‘코로나19’ 피해 음식․숙박업 전남도,..
(서석주/ 칼럼) 여수는 세계로~세계는 여수로~..
여수시, 악성민원 ‘꼼짝 마’읍.면.동 비상벨..
코로나19 혈액 부족여수시 응급 혈액 확보 헌혈
여천동 성산농악단설날 지신밟기 수익금 100만 ..
여수시민협, 여수시의회 1년 평가 결과으뜸 조..
여수소방서소방훈련 지원센터 연중 운영
여수항도선사회한려동에 사랑의 가방 학습비 등..
여수시 월호동지역사회보장협의체 회의 개최
코리아월드써비스(주) 여수시 국동에 ‘사랑의..
주승용 국회부의장국가산단 내 기업의 지역인재..


방문자수
  전체 : 181,373,682
  어제 : 57,279
  오늘 : 5,962
  현재 : 42
여수인터넷뉴스 | 전라남도 여수시 흥국로 32(학동) 3F | 제보광고문의 061-691-7500 | 팩스 061-691-0400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후원회안내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5.9.30 | 등록번호 정간법 전남 아-7호
발행인,편집인 신장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장호
Copyright by ys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hm7737@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