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9-11-22 오후 5:05: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시민제보 | 취재신청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전국핫뉴스
전남뉴스
여수뉴스
박람회뉴스
여론광장
정치의회
행사단체
문화축제
미담사례
관광여행
기업경제
오피니언
여수사람들
투고기사
사설&칼럼
인물대담
기자수첩
인사이드
NGO News
이런일이
정보광장
상가소개
추천여행지
2019-05-17 오후 2:32:44 입력 뉴스 > 사설&칼럼

(윤문칠 칼럼)
다도해 주민들, 뿔났다!



“다도해국립공원 내 주민들의 재산권을 보장하고, 숙원사업과 도서민의 행복추구권을 지켜주어야 한다.”

 

전) 전라남도 교육의원 윤문칠.
 전남도 다도해 주민들은 헌법에 보장된 국민의 기본권인 자연 보전과 재산권 70% 넘는 면적이 개인 사유지이다.

 

그래서 다도해국립공원 지정으로 집 주변에 자생한 나무 한 그루도 마음대로 벨 수 없고 농작물을 운반할 도로조차 만들기 어려워 수확 철에는 농작물을 지게로 옮겨야 하는 과도한 규제를 지금껏 받아왔다며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그런데 38년간 각종 규제로 건축 및 집을 수리하거나 밭작물을 경작하는데도 제약을 받는 등 상당수 면적이 개발행위가 제한되는 보존지구로 묶여있다.

 

주민들은 재산권과 생활권이 침해당하고 있다면서 환경부, 국회를 찾아 공원 지정으로 오랫동안 겪어야 했던 많은 고충과 불편함을 해결해주기를 바라는 호소문을 전달했다는 언론 보도를 접했다.

 

전남도는 남해와 서해남부에 위치하고 있는 16개 시, 군이 바다를 끼고 있고, 전국의 65%를 차지하는 2,300여 개 유∙무인의 섬들이 많이 형성되어있다.

 

그리고 여수와 고흥·완도·진도·신안 등 5개 시·군 18개 읍면의 섬을 중심으로 동쪽으로 금오도, 거문도·백도, 나로도, 완도 해상, 북쪽으로 조도, 도∙초도, 서쪽으로 흑산도·홍도, 진도로부터 약 60km 정도 떨어진 만재도 지역까지 해상 총면적 2,039.1㎢ 중 육지가 17%, 해양 83%인 지역을 다도해라 칭한다.

 

이 지역은 기후가 따뜻하고 오랜 세월 해풍·파랑에 의한 침식으로 기암절벽이 병풍처럼 둘러싸여 자연경관이 뛰어나며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고 있다.

 

이곳을 정부에서 난개발을 막고 생태계를 보호하여 아름다운 자연을 유산으로 잘 보존할 수 있도록 1981년 12월 다도해해상국립공원(多島海海上國立公園)으로 지정했다.

 

그리고 국토의 계획 및 이용에 관한 법률(국계법)의 적용을 받는 자연환경보전지역의 비율을 보면, 충북 11.3%, 경남 11.3%, 제주 18.8%, 전남은 25%를 차지하고 있다.

 

공원구역은 자연보전지구 22%, 자연환경지구 77%, 공원마을지구 0.4%, 문화유산지구 0.6%로 배분되어 실지로 공원마을지구 외에는 개인들이 할 수 있는 행위는 거의 없게 규제되어 있다.

 

여수시 남면 다도해 주민은 한때 1만 7천여 명이었던 인구는 지금은 3,100명으로 감소되었다. 그리고 인근 삼산면 초도는 초등학생 수가 550명이었지만 지금은 한 명도 없는 섬으로 변하면서 학교가 폐교되고 많은 주민은 섬을 떠나고 있다.

 

국립공원공단은 자연공원 법에 따라 10년마다 국립공원 구역 조정 타당성 조사를 한다. 지난 2009년 실시한 타당성 조사에서 주민들이 집단적으로 거주하는 지역과 숙박·음식업소 등이 밀집된 개발 지역, 농경지 등 보전 가치가 적고 공원의 목적에 적합하지 않는 지역 등 생활불편 부분에 대한 지정 해제 요구를 다수 수용했다.

 

그리고 이번 국립공원공단은 국립공원구역 제3차 국립공원 타당성조사 기준 및 자연공원 제도 개선 설명회를 여수시 남면에서 가졌다.

 

그 자리에서 국립공원 용도지구 개편 방안, 구역 조정 방안, 공원시설 조정 방안, 국립공원 제도 개선안 등을 올 연말까지 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해 공원 추가 지정이나 해제, 조정 등의 내용이 담긴 기준안을 마련하기로 하였다.

 

정부는 주민 기본권 보장을 위해 다도해 주민들의 민원을 적극 수용해 현실적이고 실질적인 방법으로 합리적인 정책과 지원 방안을 마련하여 주민의 불편과 침해가 심한 곳은 공원계획을 현실에 맞게 변경하고, 불필요한 곳은 과감하게 해제해야 한다.

 

그리하여 다도해국립공원 내 거주민들의 재산권을 보장하고 주민 숙원사업을 추진할 수 있도록 도서민의 행복추구권도 지켜주어야 할 것이다.

 

 

언제나 다정한 벗 여수인터넷뉴스

여수시민과 함께 새로운 희망을 열어갑니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hm7737@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윤문칠 칼럼) 조망권..
여수시-(주)코인즈 ..
여수공고지역민과 함..
남해화학 비정규직 ..
5만 6천 톤급 ‘코스..
여수시, 수소전기자동..
ROAD FC 여수대회 9일..
(시민협 논평)여수시..
여수시 삼일동 찾아가..
청산가리 10배 여수 ..
(김용필/칼럼)“도덕을 재무장하자”

멘탈 붕괴로 비틀거리는 우리 사회는 어디로 가는가. ..

(윤문칠 칼럼)만성로길 양지고가교를 철거..

전남대와 미평동 주민 센터로 연결하는 4차선 양지사거..

(서석주 칼럼) 아무도 예상하지 못한 속도로..

조선과 중국은 일본에 치유할 수 없는 수모를 당했고, ..

드디어! “칼럼 윤문칠 출간” 책 속에 여..

저자는 ‘여수 사랑’하면 상징적 인물이 될 만큼 여수..

뮤지컬배우 홍지 29일 여수아카데미 특강
‘330명 채용’27일 ‘여수시 일자리박람회’
‘가을 산책은 여기서’‘여수 봉화산 산림욕장’
(이광일 도의원/ 기고문)전남 해양쓰레기 제로..
새마을문고여수시지부독서경진 및 백일장·사..
여수시 음식업주 150명 ‘관광 친절마인드’ 결의
㈜한화 여수사업장 과학꿈나무 육성 ‛찾..
여수시‘알기 쉬운 결산보고서 우수 기관’ 선정
여수고용노동지청, 수시감독 결과 발표 60개소..
여수산단서 재난대응 실제훈련 열려
여수해경, 해양오염방제 역량 강화 국민방제대..
롯데케미칼 여수공장독거 어르신 집수리 봉사
여수서 감염병관리 콘퍼런스 개막
전남해양수산과학원 ‘바다의 산삼’ 해삼, 10..
여수시 내년도 예산안 1조 3594억 편성
‘위기의 청소년, 어떻게 구할 것인가?’ 주승..
권오봉 여수시장이순신학교서 특강 ‘호응’
세계언론협회 ‘WFPL 국회의원 의정평가’ 최..
여순사건 시민추진위 국회방문특별법 제정 촉구
서강동 새마을부녀회사랑의 고추장 나눔
여수시의회박중석·고효주 전 의원에 ‘3려통합..
‘제3회 여수시사회복지한마당’ 성료
고희권 여수시의원해상케이블카 기부금 납부·..
김장 절임배추 안전 사용법
예울마루 7년만에 돌아온 천재 바이올리니스트..
농작업 사고농업인 안전보험으로 대비하세요
여수시 둔덕동, 동여수복지관 배식 봉사
‘여수시 주민자치박람회’ 26~27일 첫 선
이용주 의원“남해화학 사내하청노동자 집단해..
여수시행안부 자전거도로정비 시범사업 선정
한영대, 창업인재 발굴SSU프로그램 가동으로 창UP!
㈜여수해양여수시에 3100만 원 상당 후원품 기탁
‘돌벅수’는 ‘미술작품’...엄길수 저서 『..
여수해경최신형 연안구조정(S-130) 취역식 개최
LG화학 ABS공장 봉사단여수시 소라면에 후원품..
2020년 녹색축산육성기금 융자 신청하세요
여수경찰 보행자 사고 예방 교통안전 캠페인
새마을지도자여수시협의회청도군협의회와 영W..
여수종고라이온스클럽 돌산읍 독거어르신 집수..
수능 치른 고3 대상 문화행사 운영 여수역사문..
주승용 국회부의장강원도 화천군 평화의댐 방문
여수시-(주)코인즈 ‘공장 증설 70억 투자협약’
여수예술랜드리조트 ‘판타지아드림 서커스’ ..
여수시보육교직원 문화의 밤 행사 ‘성료’
여수해경 불법 유해액체물질 배출한 탱커선 적발
여수시, 실버세대 녹색체험활동 ‘호응’
2020년 마을행복공동체 지원사업 공모 12월 13..
여수 삼일중학교 봉사단김장김치 나눔 ‘훈훈’
(김한다/ 독자기고)추워진 날씨, 난방기구 화..
여수시 광림동 사랑의 국밥 나눔 행사 열려


방문자수
  전체 : 176,013,895
  어제 : 55,316
  오늘 : 53,932
  현재 : 45
여수인터넷뉴스 | 전라남도 여수시 흥국로 32(학동) 3F | 제보광고문의 061-691-7500 | 팩스 061-691-0400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후원회안내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5.9.30 | 등록번호 정간법 전남 아-7호
발행인,편집인 신장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장호
Copyright by ys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hm7737@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