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2018-07-19 오후 5:15:00
기사
검색
[로그인] [회원가입]
회사소개 | 후원하기 | 윤리(편집규약)강령 | 시민제보 | 취재신청요청 | 명예기자신청 | 광고문의 | 콘텐츠
뉴스
전국핫뉴스
전남뉴스
여수뉴스
박람회뉴스
여론광장
정치의회
행사단체
문화축제
미담사례
관광여행
기업경제
오피니언
여수사람들
투고기사
사설&칼럼
인물대담
기자수첩
인사이드
NGO News
이런일이
정보광장
상가소개
추천여행지
2018-02-19 오후 5:57:46 입력 뉴스 > 사설&칼럼

(서석주 칼럼) 아아 놀라워라,
GS칼텍스의 2조원 투자!



    “GS칼텍스 회장님이 오신 다면

     버선발로 달려 나가 맞이하고 싶다.”

  

    인류 최고의 발명품은 기업이다

 

▲ 서석주 전) 여수고용노동지청장
 한국의 성장 역사는 수천 년을 기록하고 있지만, 필자가 기억하는 역사는 70년이 채 안 된다.

 

고려․조선 1075년 동안 1년 4개월에 한 번꼴인 777번이나 외침을 당했다. 성장할 여유가 없었던 것이다.

 

1950년 6․25전쟁 이후 세계 최빈국에서 2011년도에 미국, 독일, 중국, 일본, 프랑스, 영국, 이탈리아, 네덜란드에 이어 세계에서 아홉 번째로 무역 1조 달러 달성에 성공했다.

 

1955년 UN한국재건위원회 인도 대표 메논은 “쓰레기통에서 과연 장미꽃이 피겠는가?” 라고 비웃었다. 그러나 한국은 보란 듯이 장미꽃을 피워냈다. 세계인들은 이를 “한강의 기적” 이라고 말한다.

 

지금은 세계 10위권의 경제대국으로 성장했고, 수출순위는 세계 6위(5,739억 달러)다.

 

이는 대한민국이 자유민주주의와 자유시장경제체제를 택했기 때문이다.

인류최고의 발명품은 무엇일까? 문자는 인류 문명을 태동시켰다. 나침반은 해양시대를 열었으며, 비누는 인류 수명을 두 배 이상 늘렸다. 화약, 내연기관, 비행기, 컴퓨터, 스마트폰도 시대의 전환을 이끌어낸 발명품임이 분명하다.

 

철학자 니콜라스 버틀러는 “기업이 인류 역사상 가장 위대한 발명품”이라고 했다. 그렇다. 기업은 세계 인구의 81%에 일자리를 제공하고 개인의 힘으로 감당할 수 없는 자원의 한계를 극복하고 리스크를 분산시키는 역할을 통해 인류 발전에 크게 기여했다.

 

그래서 스웨덴은 기업을 "Nourishment for life"(생명에 영양분을 공급하는)라고 한다. 척박한 땅에서도 바위를 뚫고 뿌리내리고야 마는 기업의 끈질긴 생명력 때문이다.

 

    기업인을 춤추게 해야 한다

 

조선시대 실학자 박제가는 “제발 사치품 장사라도 장려하자”고 주장했다. 궁문을 지키던 수비병들조차 새끼줄로 허리띠를 두를 정도로 궁핍해진 것은, 상공업을 천시했기 때문임을 갈파한 것이다. 지금 시장과 기업에 대한 정치권의 시각은 당시 조선과 다를 게 없어 보인다.

 

주요 경쟁국들은 기업 유치를 위해 세금을 감면(미국 법인세 35% ->21%) 해주고, 규제 완화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하지만 국내에서는 반(反)기업 정서와 경직된 노동시장, 신(新)산업 진입을 막는 각종 규제, 법인세 인상(22%→ 25%)과 과도한 최저임금 인상(7.3%→ 16.4%) 등 기업 활동에 부담을 주는 것들 투성이다.

 

미국 제너럴모터스(GM)가 한국 GM군산 공장 폐쇄를 전격 결정하면서 군산지역 경제가 “패닉(공황)”상태다. 작년 현대중공업 군산조선소가 가동을 중단하면서 큰 타격을 받은데 이어 지역 경제의 또 다른 축인 한국 GM공장마저 문을 닫게 되기 때문이다.

 

  -생산성은 낮고 임금은 세계최고 수준-

‣자동차 1대 생산 투입시간 : 한국 26.8, 도요타 24.1, 포드 21.3

‣평균연봉(만원) : 한국 9213, 도요타 9104, 폭스바겐 8040

 

소도시였던 일본 도요타시와 독일 볼프스부르크시가 가장 부유한 도시로 성장한 것은 자동차 덕분이었다는 것을 대한민국 정부와 지방자치단체는 모르는 것 같다.

 

최저임금을 대폭 인상해 놓고 감당할 수 없으니까 세금으로 근로자 임금을 보전해 주고 있다. 이런 나라는 세상에 대한민국밖에 없다. 일자리는 기업이 만드는 것이다. 기업인을 춤추게 해야 한다. 그래야 투자가 늘고 일자리가 늘어난다.

 

    GS칼텍스 2조원 투자

 

미래에셋은 경도에 2017부터 2029년까지 12년 동안 1조 1천억원을 투자한다고 했다. 투자내역은 기 완료된 시설 인수에 3,430억 원, 나머지는 2029년까지 불투명한 민자 유치가 7,530억 원이다.

 

복합 관광단지가 되려면 외국인전용카지노와 면세점 유치가 필수임에도 특별한 신규 사업은 없고 기존에 있는 사업과 중복되고 투자할 부지도 적고 무니만 그럴듯하다. …현란한 수사에 시민들이 넘어가는 것 같아 씁쓸하기 짝이 없다.

 

GS칼텍스는 사회공헌사업으로 예울마루에 1,085억원(제1단계망마지역 910억, 제2단계 장도 175억)을 투자하고 있다.(※ 2012년부터 예울마루 운영비 매년 약 40억 투입별도)

 

지난 2월 7일 GS칼텍스는 “올레핀에서 100년 기업 길을 찾다”는 보도 자료를 통해 여수 제2공장부지(약43만㎡)에 2조원을 투자한다고 발표했다.

연간 에틸렌 70만 톤, 폴리에틸렌 50만 톤을 생산할 수 있는 올레핀 시설을 짓는다는 내용이다.

 

내년부터 착공해서 2022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건설기간 중 연인원 약 2백만 명의 일자리 창출 및 약 1조 원대에 달하는 여수지역 경제 활성화 효과가 기대되고, 완공 되면 약 300명 이상의 일자리 창출도 기대된다.

 

    버선발로 맞이하고 싶다

 

지금 무선지구와 여천지역 음식당과 숙박업소는 텅텅 비어 있다. 우리지역 근로자 수천 명이 울산과 서산에서 일하고 있다.

 

이 얼마나 단비 같은 반가운 소식인가? 그런데도 어찌된 일인지 여수시와 여수상공회의소는 침묵하고 있다.

 

불투명한 미래에셋이 투자한다 할 때는 환영 플래카드가 시청과 거리 마다 물결을 이루더니, 2조원을 직접 투자 한다는 데도 그 흔한 플래카드 한 장 보이지 않는다. 다른 도시를 가보라. 100억원만 투자해도 온 도시가 환영 일색이다.

 

GS칼텍스는 2000년부터 지금까지 공장 확장과 고도화 시설에 약 12조원을 투자해서 현재 하루 79만 배럴 원유 정제시설과 27만4천 배럴의 국내 최대 규모의 고도화시설, 연간 280만 톤의 방향족 생산능력을 보유하고 있다.

 

여수의 지형을 바꿔놓은 엑스포장 건설에 2조 230억원을 투자한 것을 생각해 보자.

 

한 기업이 2조원을 투자한다는 것은 실로 어마어마한 일이 아닌가? 사람과 돈이 한꺼번에 여수로 몰려 온다는 뜻이다. 군산과 거제를 보라! …여수는 복 받은 도시다. 그래서 멕킨지는 2025년까지 여수가 세계 10대 부자 도시가 될 것이라고 예언했다. 석유화학 ․ 관광산업 등의 잠재력이 풍부하기 때문이다.

 

GS칼텍스 투자를 진심으로 환영한다. GS칼텍스 회장님이 오신 다면 버선발로 달려 나가 맞이하고 싶다.

 

 

언제나 다정한 벗 여수인터넷뉴스

여수시민과 함께 새로운 희망을 열어갑니다.

기사제보/취재요청 061) 691-7500

여수인터넷뉴스(hm7737@hanmail.net)

       

  의견보기
등록된 의견이 없습니다
  의견쓰기
작 성 자 비밀번호
스팸방지  ※ 빨간 상자 안에 있는 문자(영문 대소문자 구분)를 입력하세요!
의견쓰기
(0)
내용은 200자 이내로 적어야합니다.
기사와 무관한 글은 임의로 삭제 될 수 있습니다.
 
전남도 인사발령(7월 ..
전남도, 실국장 및 ..
권오봉 여수시장남면..
전상직 한국주민자치..
(어깨 건강 상식/ 백..
(민선7기 공약) 권오..
심정우, 여수의 자존..
여수시의회, 제7대 ..
고재영 여수시 부시장..
권오봉 여수시장 첫 ..
(서석주 칼럼) 이런 사람을 시장으로 뽑자.

2018년 4월 30일 현재 여수시 인구는 285,447명이다(순천..

(김용필/ 칼럼)“여.순사건의 명예 회복을..

국가 차원에서 그에 상응한 보상을 해줘야 한다. 여수...

(김용필 소설가/화승 의겸의 생각) 「흥국..

옹정원년 계묘맹하 전라좌도 순천영취산 흥국사 관음전..

(서석주 칼럼)여수시장은 돌산공원 화장실..

필자는 오늘 아침 새 봄의 설렘으로 손님들과 돌산공원..

권오봉 여수시장남면서 사랑방 좌담회
여천NCC 초복맞이 희망밥차 ‘삼계탕 DAY’
여수시, 폭염대응 T/F팀 가동시민 안전 지키기..
여수지역2018년 상반기 수출입 ‘호조’
제2회 화양 농특산물 직거래장터 2500여명 방문
“양성평등 실현 위해 함께 노력해요”
조건불리지역 수산직불금 신청하세요
여수시 미평동다자녀가정 운동화 선물로 격려
권오봉 여수시장동문동서 두 번째 사랑방 좌담회
여수시 화정면 월호도 해상 낚시어선-소형어선..
7월 여수아카데미 강사 ‘맛 칼럼니스트 황교익’
여수시의회 초선 의원 의정역량 ‘강화’ 워크..
세계평화작가 한한국 석좌교수 제헌 70주년 ‘..
여수시 서강동 폭염 어르신 건강 살피기 잇따라~
전남 빛낸 자랑스러운 분 추천하세요
여수해경 구슬땀! 폭염속 해상 600톤급 여객선..
버스정류장 청소하는 시전동 새마을협의회·부녀회
예울마루, 여름방학 기획전 개최
여수시 월호동밑반찬 전달·방충망 교체 사업 펼쳐
여수시 마을공동체 확산 ‘찾아가는 마을학교..
여수 햇볕 쨍쨍! “그늘섬에서 잠시 피하세요”
여수시, 청년지원센터 개소 중앙시장 2층 청년..
여수·광양항 예인선 노.사 비대위관리·감독 ..
제7회 인구의 날 기념주간 행사 성황 13~14일 ..
연일 찜통더위, 온열질환 주의하세요 물 자주 ..
여수시, 진남수영장 2기 회원 모집
전남도 7월 초 집중호우 피해복구액 204억 집계
여름여행은 편안하고 안전한 기차로~하계 특별..
여수시 중앙동홀몸노인 생신잔치 효 실천 앞장
여서동 어르신 이웃돕기 천연 모기퇴치제 만들기
여수시 쌍봉동 ‘모전자전’ 사업 전통시장 활..
여수 주승용 의원, 국회 부의장에 선출 “생산..
심정우, 여수의 자존심 ‘주승용!’ “국회 부..
‘전남 학도병’ 6.25출전 68주년 기념식7월 1..
세계청년총연맹 학교폭력추방본부 ‘SVE특별상..
여수시 자전거횡단도 설치…충돌사고 예방
여수시 복잡한 민원 ‘민원후견인제’ 도입
여수 어르신, 한궁대회로 친선 다져
[인사] (사)대한인터넷신문협회수석부회장̶..
여수시 삼일동할매·할배 텃밭 수익금 복지사업..
동문 새마을, 해충 퇴치 방역활동
여수시고소천사벽화마을서 첫 사랑방 좌담회
권오봉 여수시장경도 진입도로 등 현안 국고지..
한영대학 “꿈과 희망을 주는 진로체험학습” 펼쳐
전남도, 실국장 및 부단체장 인사발령
여수시, 제7회 인구의 날 행사 가족친화분위기..
‘여수앙상블-우크라이나 필’ 합연 공연 감동..
여수시 월호동 대경도서 요가교실 운영 큰 호응
여수출신 이광일 의원전남도의회 예결위원장에..
율촌면 새마을협의회사랑의 열무김치 나눔


방문자수
  전체 : 148,520,839
  어제 : 56,653
  오늘 : 49,757
  현재 : 36
여수인터넷뉴스 | 전라남도 여수시 흥국로 32(학동) 3F | 제보광고문의 061-691-7500 | 팩스 061-691-0400
회사소개 | 후원회안내 | 개인정보정책 | 청소년보호정책 | 후원회안내 | 인터넷신문 등록일 2005.9.30 | 등록번호 정간법 전남 아-7호
발행인,편집인 신장호 | 청소년보호책임자 신장호
Copyright by ysinews.com All rights reserved. E-mail: hm7737@hanmail.net